부여군,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 첫 발

-방치된 폐교에서 생동감 넘치는 유기농 복합 테마단지로 탈바꿈-

유기농신문 | 입력 : 2024/01/30 [07:22]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폐교되어 오랜 시간 방치된 구)남성중학교를 이르면 이달 말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로 탈바꿈하기 위해 철거한다고 밝혔다.

 

올해 말 착공하는 유기농산업 복합서비스 지원단지는 친환경 먹거리 판매·체험·교육·전시·홍보할 수 있는 복합 테마단지로 지속가능한유기농업 확산 및 친환경농업인 양성 등의 주요 거점이 될 예정이다.

 

아울러 주변의 수목 등 생태를 그대로 살려 멋스러운 조경과 산책로를조성하고 지역관광자원과도 연계하여 궁남지, 부소산 등과 더불어 부여의랜드마크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꿈과 희망을 키우던 학교가 유기농업의 6차산업현장으로 전환하여 다시 우리 곁으로 돌아올 예정이다”면서“2026년 준공하여유기농산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세밀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황의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