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기원, 기관형 치유농업 확대 위해 ‘치유농업 프로그램 매뉴얼’ 제작

유기농신문 | 입력 : 2024/04/04 [09:59]

 

경기도농업기술원은 특수학교 청소년의 인지 ․ 정서 기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매뉴얼을 만들었다. 치유 농장에 방문이 어려운 대상자들을 위한 기관 연계형 치유농업 프로그램으로, 특수학급을 둔 학교에서 치유농업사를 활용하는 정규과정 편성이나 특화 프로그램으로 활용할 수 있다.

 

매뉴얼에는 ▲치유농업의 정의와 활용 ▲장애청소년에 치유농업 적용 방법 ▲17회기 프로그램 지도안 ▲치유농업 프로그램 현장 적용 효과 등이 담겨 있다.

 

발달장애인은 지적 기능에 문제가 있으나 신체장애를 수반하지 않기 때문에, 자연의 소재를 이용하는 농업으로 직업재활의 기능뿐 아니라 정서적 육체적인 면에서 긍정적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따라서 치유농업 프로그램은 수확물에 대한 기대감을 동기로 해 물주기, 흙 채우기, 잡초 뽑기 등 오감을 자극할 수 있거나, 어버이 날․스승의 날 등 기념일 화훼 장식, 계절 채소 섭취로 인한 식생활 개선과 같이 일상생활과 연계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치유농업 프로그램의 효과는 정서 부문에서 참가자의 총점이 각각 유의미하게 감소했고(불안(13.0%), 우울(9.0%), 과잉행동(12.7%), 정신증(12.8%), 공격성(12.4%), 분노조절(10.7%)), 인지기능 부문에서 전체지능이 5.8% 향상했다.

 

매뉴얼은 경기도 시․군 농업기술센터 등 치유농업 사업 관계 기관에 배부해 활용할 수 있도록 했고, 온라인 ‘▶경기도농업기술원 누리집(https://nongup.gg.go.kr/) ▶자료실 ▶농업기술원인쇄자료’에서도 볼 수 있다.

 

성제훈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치유농업은 일반인뿐만 아니라 취약계층에 대한 교육, 건강, 재활 그리고 고용의 기회를 위한 형태로 확대할 수 있기에 직업과 연계할 수 있는 후속 연구를 계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유나 보건환경 전문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